당신의 남편은 이럴 때 애인을 갖고 싶어한다.

당신의 남편은 이럴 때 애인을 갖고 싶어한다.

당신의 남편은 이럴 때 애인을 갖고 싶어한다.


남자들이 애인을 갖고 싶어하는 이유에는 몇 가지 공통점이 있다.

애인을 갖고 싶어하는 이유를 미리 알아두고 사전에 방지하는 것이 최선.

남자들의 바람기, 과연 본능일까? 남편이 바람을 피웠다고 분해서 난리치는 부인등 중에는 묘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사람들이 있다.


자기들은 절대적으로 희생자라고 주장하면서도 마치 ‘노예 따위가 감히 나를 배반해!’ 하는 듯한 오만함을 드러내는 경우가 바로 그것. 

그런 여성들과 면담할때면 ‘남편이 오죽하면 바람피웠겠느냐,

어쩌면 남편은 살기 위해서라도 바람을 피우지 않을 수 없었을 것’ 이라는 연민마저 들 때가 있다.

그녀들의 지배욕이 너무 강하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부부는 서로 관심을 갖고 존중하면서 하모니를 키워가야지 자기만 주장하다가는 상대의 배신을 불현듯 맞을 수도 있다. 

특히 우리 사회는 남을 배려하고 존중하는 집단 분위기, 사회 교육이 잘 안 돼 있어 나만을 앞세우기 쉬운데 

그럴 때 예기치 않게 뒤통수(?)를 맞는 경우가 종종 있다.


그래서 내 남편은 무조건 내 것이고 나에게 절대적으로 충성할 것이라고 자만하지 말고 

내 남편도 애인을 갖고 싶어할 수도 있다는 것을 항상 염두에 두고 주의해야 할 것이다.

다음은 남자들의 유형별 외도 심리다. 남편이 애인을 갖고 싶어하는 이유를 미리 알아두고

사전에 방지하는 것이 바람기를 잡는 최선의 방법이다. 

남자들도 늘 사랑받고, 관심을 받고 싶어한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


1. 남편들은 누구나 애인을 갖고 싶어한다

남자들은 씨 뿌리는 본능이 있어 항상 아내 이외의 많은 여성을 선호한다.

특히 30대 때는 자기가 총각인 양 여자를 밝힌다.



2. 아내가 너무 인색할 때

고기집에 가면 남자가 부인과 왔는지 애인과 왔는지를 쉽게 구분할 수 있다고 한다.

갈비를 시키면 애인하고 온 것이고 불고기를 시키면 부인하고 온 것이란다.

이는 남편이 부인에게 돈 쓰는 것을 아까워하는 경우도 있겠지만 부인에게 혼날까봐 일부러 불고기를 시키는 경우도 많다.

남편에 비해 부인은 훨씬 현실적이기 때문이다.


남편이 가족에게 돈을 쓰려고 할 때는 가끔씩이라도 마음껏 쓰게 하는 것이 현명하다.

그 돈은 결국 나갈 돈일 수도 있기 때문이다. 가족 여행을 자제했다가 그 돈을 애인과의 여행비로

다 써버린다면 속이 바닥부터 뒤집힐 것이다.



3. 권태기가 왔을 때

어떤 주부는 어느 날 남편이 지겨워지며 바람을 피우고 싶어졌다.

그때 문득 남편도 혹시 같은 마음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스쳐갔다.

그래서 남편 뒤를 추적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현장을 잡았다. 권태기에서 바람이 피어나는 것이다.



4. 부부싸움을 무식하게 했을 때

부부싸움을 무식하게 하는 경우가 있다. 남편의 화를 돋울대로 다 돋워놓고 나 몰라라 하는 것이다.

‘니가 자식 있는데 어딜 가’ 하고 배짱부리다가 뒤통수를 맞을 수 있다.

아무리 부부싸움을 하더라도 예의가 있어야 한다.

너무 원색적으로 하고 화를 돋우면 그 분노를 다른 여자에게 풀 수가 있다.

그래서 홧김에 바람피운다고 하지 않는가.



5. 아내의 지배가 너무 심할 때

아내가 자기주장만 일삼고 고집을 부리며 양보하지 않으면 남자들은 지배당한다는 느낌을 받는다.

이럴 때 남편은 해방을 꿈꾸며 애인을 찾는다. 자기 말 잘 들어주고 다소곳한 여자를...